kimhalla.com

불안 본문

아무말

불안

lalakim 2018.02.06 16:12

이유 없이 불안한 나를 

꼼짝없이 숨죽이게 한다.

천장형 에어컨의 난방 소리가

노트북의 발열 소음이 

휘이 감는다 나를


매 순간 내 입자는

여기도 있고 저기도 있고 거기도 있어서

온전히 여기에 있지 못 한다.


난리난 듯 입천장을 마구 때리는 어느 브랜드의 아이스크림처럼

쉴 새 없이 나를 뛴다.

심장이 나를

불안이 나를


혹여 

내 심장이 건너뛴 박동이 없을까 해서

수시로 눈을 들어 창 밖을 보고

수시로 물을 마시고

바람 쐬며 화장실에 다녀온다.


이유 없이 불안한 내가

꼼짝없이 숨죽이게 한다.

천장형 에어컨의 난방 소리를

노트북의 발열 소음을

휘이 감아버린다.




'아무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규칙과 창조  (0) 2018.02.07
불안  (0) 2018.02.06
듣기 좋은 정도  (0) 2018.02.05
노래하는 사람들  (0) 2018.02.05
0 Comments
댓글쓰기 폼